2020.06.07 (일)

  • 맑음속초20.9℃
  • 맑음22.8℃
  • 구름조금철원19.8℃
  • 구름많음동두천20.5℃
  • 구름조금파주19.2℃
  • 맑음대관령16.4℃
  • 비백령도15.2℃
  • 맑음북강릉19.3℃
  • 맑음강릉19.8℃
  • 구름조금동해18.5℃
  • 박무서울20.1℃
  • 박무인천17.9℃
  • 흐림원주21.1℃
  • 맑음울릉도19.6℃
  • 박무수원19.7℃
  • 구름많음영월17.6℃
  • 흐림충주20.7℃
  • 흐림서산18.8℃
  • 구름조금울진19.4℃
  • 흐림청주22.2℃
  • 박무대전21.2℃
  • 흐림추풍령18.5℃
  • 맑음안동18.0℃
  • 흐림상주18.5℃
  • 맑음포항19.4℃
  • 맑음군산22.0℃
  • 구름조금대구18.8℃
  • 박무전주21.3℃
  • 맑음울산19.4℃
  • 흐림창원21.0℃
  • 박무광주22.0℃
  • 맑음부산21.8℃
  • 구름많음통영20.2℃
  • 맑음목포21.3℃
  • 맑음여수20.0℃
  • 구름조금흑산도18.3℃
  • 맑음완도20.4℃
  • 구름조금고창21.1℃
  • 맑음순천19.3℃
  • 비홍성(예)18.9℃
  • 박무제주21.5℃
  • 맑음고산20.3℃
  • 맑음성산20.4℃
  • 박무서귀포20.0℃
  • 구름많음진주21.2℃
  • 맑음강화17.7℃
  • 맑음양평21.7℃
  • 흐림이천21.0℃
  • 맑음인제19.0℃
  • 맑음홍천20.2℃
  • 맑음태백16.0℃
  • 맑음정선군17.1℃
  • 흐림제천18.4℃
  • 흐림보은19.6℃
  • 흐림천안20.4℃
  • 구름많음보령21.0℃
  • 구름조금부여20.4℃
  • 흐림금산18.5℃
  • 흐림20.2℃
  • 맑음부안21.3℃
  • 구름조금임실20.5℃
  • 맑음정읍21.1℃
  • 맑음남원21.3℃
  • 구름많음장수20.7℃
  • 맑음고창군20.7℃
  • 맑음영광군20.3℃
  • 구름조금김해시21.2℃
  • 맑음순창군21.1℃
  • 구름많음북창원22.5℃
  • 구름조금양산시21.2℃
  • 맑음보성군21.0℃
  • 맑음강진군21.2℃
  • 맑음장흥19.8℃
  • 맑음해남21.4℃
  • 맑음고흥19.8℃
  • 흐림의령군21.4℃
  • 흐림함양군19.9℃
  • 맑음광양시22.1℃
  • 맑음진도군20.7℃
  • 맑음봉화15.5℃
  • 맑음영주17.6℃
  • 흐림문경17.9℃
  • 맑음청송군16.4℃
  • 구름많음영덕18.5℃
  • 맑음의성18.0℃
  • 구름조금구미20.4℃
  • 맑음영천17.4℃
  • 맑음경주시18.8℃
  • 흐림거창19.6℃
  • 흐림합천20.5℃
  • 구름조금밀양19.8℃
  • 흐림산청20.5℃
  • 구름많음거제21.1℃
  • 구름많음남해21.2℃
기상청 제공
민병희 군의원 가짜뉴스와의 전면전 선포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민병희 군의원 가짜뉴스와의 전면전 선포

부여군의회 임시회 마치고 고소장 접수

민병희 부여군의원이 가짜뉴스와의 전면전을 선포하고 나섰다.

민 의원은 30일 부여군청 출입기자인 모 언론사 K기자를 허위사실에 의한 명예훼손혐의로 부여경찰서에 고소장을 접수했다.

민 의원에 따르면 A기자는 민병희 부여군의원이 자신의 권한을 이용해 수의계약에 개입하여 자신의 측근 등이 관여된 A업체와 계약을 체결토록 하고, 부여군 궁남지 연지조성 공사와 관련 민병희 의원이 자신의 친인척이 근무했던 업체를 챙기라는 지시를 해당 부서 공무원에게 전달하여 계약하도록 하는 등 지방의원이 직권남용을 했다는 허위기사를 반복 보도했다.

민 의원은 언론인 출신 군의원으로서 항상 정론직필(正論直筆)을 사명으로 군민들의 올바른 알 권리를 보장하기 위해 본분을 지키며 살아가고 있습니다. 이번 모 언론사 K기자의 의도적이고 고의적인 조작된 가짜 기사는 의원 개인의 명예훼손은 물론 지역 언론의 자긍심과 부여군민의 자존심마저 무시한 파렴치한 행동입니다. 사익(私益)을 충족시키기 위해 공익을 위한 척하며 가면을 쓰고 가짜뉴스를 생성하는 언론은 반드시 저와 군민의 힘으로 몰아 낼 것입니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기자가 기자회견 이후 22일이 지난 후 늦게 고소장을 제출한 이유를 묻자 민 의원은 평소에 말씀드린 데로 하반기 부여군정을 검토 보완하는 제236회 임시회기를 마치느라 늦었다개인의 심각한 상황보다 군의회 의원으로써 임무를 충실하고자 하였다고 밝혔다.

실제 부여군의회 제236회 임시회기가 722~730일까지 진행됐다.

한편, 사실확인을 위해 취재에 나선 충청메시지 조성우 기자는 부여군 공무원 행동강령 규칙그림에 떡인가?제하의 기자수첩을 통해 해당공무원의 진술에 따르면 A기자는 해당 공무원에게 부여방송과 수의계약을 했느냐?”라는 질문을 하고, 이에 공무원이 다 알면서 왜 물어보느냐라고 답했음에도 불구하고 실제 보도에 있어서는 질문 부분을 민병희 의원의 지시나 청탁이 있었느냐?”라는 바꿔 마치 민 의원이 지시나 청탁을 한 것으로 왜곡했다는 사실을 보도한 적이 있다.

이와 관련 A기자는 74일 본인의 페이스북을 통해 민병희 의원님. 사실이 아니면 저를 꼭 고소해주시길 바랍니다라도 게시해 수사당국에서 진실여부를 가리겠다는 뜻을 이미 밝힌 바 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